•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주시, 양임목 정책특별보좌관 위촉

여주시, 양임목 정책특별보좌관 위촉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2. 11:29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화예술분야 등 시정현안 정책자문위원 위촉
이항진 여주시장(왼쪽)이 지난 11일 시장실에서 양임목 정책특별보좌관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여주시
경기 여주시가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시정운영을 위해 여주시 정책특별보좌관으로 양인목 씨를 위촉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지난 11일 시장실에서 양인목 여주시 정책특별보좌관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양인목 정책특별보좌관은 ‘빛고을 대안학교’ 설립, 안양지역 경실련 집행위원, 의왕시 환경운동 및 교육운동, 인문학 강사, 평화통일 관련 음악회 기획과 평화3000 자문위원으로 장편 다큐 ‘서해로 흐른다’ 제작 참여에 활동하며 문화예술분야에서 폭넓은 식견을 갖추고 전문성을 강화해 온 민간전문가다.

이번 양 정책특별보좌관의 위촉으로 여주시 문화발전 전반에 걸쳐 앞으로 많은 부분에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책특별보좌관은 여주 시정에 관한 정책 자문은 물론, 주요 정책사안 및 현안업무와 관련한 대외적인 활동을 하게 된다. 정책특별보좌관의 임기는 2년이고 연임가능하며 예산범위 내에서 수당과 여비가 지급된다.

이항진 시장은 “사람중심 행복여주 구현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앞으로 문화예술분야 등 시정현안에 대한 정책제안과 아이디어를 제공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