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주시, 양임목 정책특별보좌관 위촉

여주시, 양임목 정책특별보좌관 위촉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2. 1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화예술분야 등 시정현안 정책자문위원 위촉
이항진 여주시장(왼쪽)이 지난 11일 시장실에서 양임목 정책특별보좌관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여주시
여주 남명우 기자 = 경기 여주시가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시정운영을 위해 여주시 정책특별보좌관으로 양인목 씨를 위촉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지난 11일 시장실에서 양인목 여주시 정책특별보좌관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양인목 정책특별보좌관은 ‘빛고을 대안학교’ 설립, 안양지역 경실련 집행위원, 의왕시 환경운동 및 교육운동, 인문학 강사, 평화통일 관련 음악회 기획과 평화3000 자문위원으로 장편 다큐 ‘서해로 흐른다’ 제작 참여에 활동하며 문화예술분야에서 폭넓은 식견을 갖추고 전문성을 강화해 온 민간전문가다.

이번 양 정책특별보좌관의 위촉으로 여주시 문화발전 전반에 걸쳐 앞으로 많은 부분에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책특별보좌관은 여주 시정에 관한 정책 자문은 물론, 주요 정책사안 및 현안업무와 관련한 대외적인 활동을 하게 된다. 정책특별보좌관의 임기는 2년이고 연임가능하며 예산범위 내에서 수당과 여비가 지급된다.

이항진 시장은 “사람중심 행복여주 구현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앞으로 문화예술분야 등 시정현안에 대한 정책제안과 아이디어를 제공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