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디딤 연안식당, 론칭 1년 만에 100호점 계약 완료

디딤 연안식당, 론칭 1년 만에 100호점 계약 완료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2. 11: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안식당 매장 이미지
외식기업 디딤이 운영하는 꼬막비빔밥 맛집 ‘연안식당’이 브랜드 론칭 1년여만에 100호점 계약을 마쳤다고 12일 밝혔다.

연안식당은 디딤이 지난 해 9월 론칭한 꼬막 비빔밥 전문점으로 꼬막비빔밥 외에 밴댕이회 비빔밥, 멍게비빔밥, 회무침, 해물탕 등 신선한 해산물을 바탕으로 한 메뉴를 선보이고 있는 브랜드다.

올 초 서울에 첫 매장을 오픈하며 본격적인 가맹사업을 시작해 지난 7월 50호점을 계약한데 이어 다시 3개월 만에 100개 매장을 계약 완료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연안식당 측은 빠른 시간 내 100호점까지 계약할 수 있었던 비결로 여수, 벌교꼬막 같은 맛과 영양이 높은 신선한 재료를 사용한 점, 식사와 술자리에 어울리는 다양한 해산물 메뉴를 보유해 만족도를 높인 점을 꼽았다.

연안식당 관계자는 “연안식당의 빠른 성장은 고객들의 성원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며 “더 많은 고객들이 연안식당의 음식을 맛볼 수 있도록 앞으로 서울, 경기도 권을 넘어 전국에 연안식당을 오픈, 전국구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디딤은 고깃집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마포갈매기를 비롯해 다양한 브랜드를 운영 중인 외식기업으로 현재 백제원, 도쿄하나, 한라담, 폴사이드228 등의 직영 브랜드와 마포갈매기, 미술관, 고래식당, 고래감자탕, 연안식당 등의 가맹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7년 외식기업으로는 세 번째로 코스닥상장기업이 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