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스타벅스, 길거리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시범설치
2019. 02.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6.3℃

베이징 -2.5℃

자카르타 26.4℃

서울시-스타벅스, 길거리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시범설치

장민서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16. 1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종로·용산·도봉·동작구 총 4개구 유동인구 많은 17곳 연말까지 설치키로
clip20181016102028
서울시는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환경부,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길거리에서 발생하는 1회용 컵 회수율을 높이기 위해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시범 설치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자치구의 신청을 받아 종로·용산·도봉·동작구 총 4개구에 있는 관광객 밀집지역 이태원, 대학가 주변, 광화문 등 유동인구가 많은 17개소에 연말까지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설치할 계획이다.

시는 자치구를 통해 1회용 컵을 수거하고 전용수거함을 관리하고 스타벅스는 전용수거함 제작 및 최초 설치와 보수를 담당한다.

환경부는 ’1회용 컵 없는 길거리 만들기‘를 홍보하고 정책적으로 지원한다. 자원순환사회연대는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 홍보 활동을 전개한다.

시는 자치구, 스타벅스와 함께 전용수거함 디자인, 관리 방안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해나갈 예정이다.

이와 관련 시는 이날 오전 10시 종로타워 광장(스타벅스 더종로R)에서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설치 시범사업‘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스타벅스가 테이크아웃 시 제공하는 일반 매장용, 리저브 매장용 1회용 컵 모양과 똑같은 전용수거함이 설치됐다.

황보연 시 기후환경본부장은 “환경보호와 자원낭비를 막기 위해 1회용 컵 대신 다회용 컵과 텀블러를 적극 사용하길 바란다”며 “불가피하게 1회용 컵을 사용할 경우엔 분리배출을 철저히 해 자원으로 재활용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실천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