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간 13주년 축사]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독자들 눈높이 맞춘 콘텐츠 제공”

[창간 13주년 축사]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독자들 눈높이 맞춘 콘텐츠 제공”

장세희 기자 | 기사승인 2018. 11. 09.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181025_151952903
아시아투데이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지난 13년 동안 독자와 함께 새로운 언론의 길을 열어 온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와 격려의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과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아시아투데이는 차별화된 경쟁력을 토대로 탄탄한 성장 가도를 달려왔습니다. 독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신문, 인터넷, 인터넷방송, 모바일 등 다양한 매체를 아우르는 뉴스 시스템을 구축해 온 것은 물론이고 영어판과 중국어판을 함께 발간하는 글로벌 종합미디어의 위상을 다져 왔습니다. 앞으로도 정도언론·인간존중·인류평화를 사시를 굳건히 지키며 국민들의 큰 사랑을 받는 언론사로 발전해 나가기를 기원합니다.

저와 자유한국당은 국민의 알 권리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계신 언론인 여러분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또 여러분께서 보다 나은 환경에서 공정하고 당당하게 일할 수 있도록 건강한 언론 시장의 발전에도 보다 큰 관심을 쏟겠습니다.

다시 한 번 창간 13주년을 축하하며 여러분 모두의 행복과 건승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