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눈가주름 개선 허가 획득”
2019. 04. 25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41.6℃

도쿄 22.1℃

베이징 15.7℃

자카르타 31.8℃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눈가주름 개선 허가 획득”

김시영 기자 | 기사승인 2018. 11. 09. 10: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웅제약 '나보타' 제 2공장
대웅제약 나보타 제2공장
대웅제약은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가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눈가주름 개선 용도로 쓸 수 있도록 허가받았다고 9일 밝혔다.

국산 보툴리눔 톡신 제제가 눈가주름 개선 용도로 식약처 승인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나보타는 기존에 미간주름과 뇌졸중 후 상지근육경직 등 2개의 적응증(치료범위)을 보유 중이었다. 눈가주름 적응증 추가로 총 3개의 적응증을 확보하게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번 승인은 중등도 내지 중증의 눈가주름이 있는 성인 204명을 대상으로 한 3상 임상시험 결과다. 임상시험에서는 눈가주름에 대웅제약 나보타와 엘러간의 보톡스를 각각 투여한 뒤 개선 효과를 비교했고, 나보타는 보톡스와 유사한 수준의 결과를 보였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현재 대웅제약은 나보타의 눈꺼풀 경련 및 사각턱 등 개선 효과를 인정받기 위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은 “국내 최초로 눈가주름 적응증을 개발하기 위한 연구, 데이터 분석 등의 노력 끝에 최종 허가를 획득했다”면서 “앞으로 신규 적응증 추가에도 더욱 속도를 내 나보타의 입지를 확고히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