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드뉴스] ‘이제 네 차례야~“ 홀쭉해진 패딩, 빵빵하게 살리는 방법

[카드뉴스] ‘이제 네 차례야~“ 홀쭉해진 패딩, 빵빵하게 살리는 방법

김한상 기자 | 기사승인 2018. 11. 23.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드뉴스] '이제 네 차례야~" 홀쭉해진 패딩, 빵빵하게 살리는 방법

입동도 지나고, 날씨도 급격하게 쌀쌀해진 요즘 필요한 옷?

역시 '패딩!'

 

그런데, 웬 걸?
숨이 죽어 어느새 홀쭉해진 내 패딩.. 

새걸 사자니 가격이 부담되고,
다른 걸 입자니 너무 춥고


다시 빵빵하게 부풀릴 방법 없을까?


디자인: 채동훈 cowk88@asiatoday.co.kr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