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우각시별’ 채수빈, 이제훈 향한 독백 “그가 돌아왔다” 눈물의 해피엔딩
2019. 08. 2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28.9℃

베이징 24.3℃

자카르타 27.2℃

‘여우각시별’ 채수빈, 이제훈 향한 독백 “그가 돌아왔다” 눈물의 해피엔딩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8. 11. 27. 0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여우각시별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이제훈과 채수빈이 행복한 결말을 맞이했다.


26일 방송된 SBS ‘여우각시별’ 31, 32회에서는 공항에서 1년 만에 다시 만난 이수연(이제훈 분)과 한여름(채수빈 분)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한여름은 근무 중 “펜스를 맨손으로 휘게 한 사람을 봤다”는 목격담에 이수연을 찾아 뛰어다녔다.

이어 한여름은 절름거리며 걷는 이수연을 발견하고서 눈물을 보였고 “오늘도 수많은 별이 지나가고 또 지나가는 곳, 그 여우각시별로 그가 돌아왔다”고 독백하며 이수연과의 행복한 결말을 암시했다.

한편 '여우각시별'은 이제훈, 채수빈을 비롯해 이동건, 최원영 등이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