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우각시별’ 채수빈, 이제훈 향한 독백 “그가 돌아왔다” 눈물의 해피엔딩

‘여우각시별’ 채수빈, 이제훈 향한 독백 “그가 돌아왔다” 눈물의 해피엔딩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8. 11. 27. 0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여우각시별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이제훈과 채수빈이 행복한 결말을 맞이했다.


26일 방송된 SBS ‘여우각시별’ 31, 32회에서는 공항에서 1년 만에 다시 만난 이수연(이제훈 분)과 한여름(채수빈 분)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한여름은 근무 중 “펜스를 맨손으로 휘게 한 사람을 봤다”는 목격담에 이수연을 찾아 뛰어다녔다.

이어 한여름은 절름거리며 걷는 이수연을 발견하고서 눈물을 보였고 “오늘도 수많은 별이 지나가고 또 지나가는 곳, 그 여우각시별로 그가 돌아왔다”고 독백하며 이수연과의 행복한 결말을 암시했다.

한편 '여우각시별'은 이제훈, 채수빈을 비롯해 이동건, 최원영 등이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