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빛가람, K리그 38라운드 MVP 선정
2018. 12. 1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

도쿄 1.1℃

베이징 -5.8℃

자카르타 27℃

윤빛가람, K리그 38라운드 MVP 선정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18. 12. 06.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449597
윤빛가람 /제공=한국프로축구연맹
상주 상무 윤빛가람(28)이 K리그1 38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6일 “지난 1일 FC서울과의 최종전에서 상주의 윤빛가람은 특유의 킥 감각으로 시종일관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어 냈고, 박용지의 결승골을 도우며 팀의 K리그1 잔류를 이끌었다”며 MVP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

상주는 이날 승점 3점을 추가하며 동률을 이룬 서울에 다득점에서 앞서 극적으로 1부 잔류에 성공했다.

윤빛가람은 또 네게바(경남), 박한빈(대구), 남준재(인천)와 함께 베스트 11 미드필더로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11 공격수에는 문선민(인천)과 찌아구(제주)가 뽑혔고, 인천이 베스트팀, 인천-전남전이 베스트 매치로 각각 선정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