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성주군,선남면 도로명주소의 마술 낯선 곳을 내집처럼

성주군,선남면 도로명주소의 마술 낯선 곳을 내집처럼

권병건 기자 | 기사승인 2018. 12. 07. 14: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성주군 사진(선남면 도로명주소 홍보)
성주군,선남면 관계자가 주민에게 도로명 주소를 홍보하고 있다./제공=성주군
경북 성주군 선남면은 지난 6일 관화3리 농협 앞에서 주민을 대상으로 도로명주소 홍보 광고지를 배부하면서 ‘도로명주소 홍보 캠페인’ 을 실시했다.

7일 성주군 선남면 관계자에 따르면 그동안 선남면은 도로명주소가 주민들에게 익숙해질 수 있도록 관내 일원에서 다양한 홍보 시책을 펼쳐왔다. 앞으로도 도로명주소에 대한 이해와 인지도를 높이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방침이다.

김건석 선남면장은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쓸 수 있는 도로명주소 사용에 적극 동참해 주시기를 바란다” 며 “공적인 서류 작성 시 도로명주소를 꼭 사용해야 하는 등 이제는 대세인 도로명주소가 일상생활 속에 완전히 정착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