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구시, 제야의 타종행사 성료
2019. 05. 2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7.2℃

도쿄 21.1℃

베이징 33.3℃

자카르타 32.8℃

대구시, 제야의 타종행사 성료

천재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01. 13: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101120316
대구시가 1일 새벽 국채보상기념공원 달구벌 대종 앞에서 ‘2018 제야의 타종’ 행사를 개최한 가운데 권영진 대구시장(중앙 한복)이 타종 후 주요기관·단체장 등 올해를 빛낸 자랑스러운 시민 33인과 함께 사랑의 하트를 보내며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대구시
대구 천재필 기자 = 대구시가 31일 밤 10시부터 새해 첫날인 1월 1일 새벽 0시 30분까지 국채보상기념공원 종각에서 시민들과 가는 해의 아쉬움을 달래고 2019년 희망찬 새해를 함께 맞이하고자 ‘2018 제야의 타종행사’를 개최했다.

1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번 ‘제야의 타종행사’는 청소년·청년 등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문화행사로 준비해 친근감 있는 정겨운 문화행사로 열렸다.

부대행사로는 황금 돼지해 기해년(己亥年) 시민들의 희망 메시지와 복을 기원하는 소원을 대형 위시 골드벌룬 4개에 담아 띄우고 돼지형상의 LED등 4000개, 핫팩 8000개를 시민들에게 나눠 줬다.

대한적십자사대구지사·불교신도회 등 시민 자원봉사단체에서는 추운 날씨를 감안해 따뜻한 차를 제공했다.

경찰·소방·공무원·자원봉사자 등 500여명의 안전요원을 배치했다.

또 종각 전방에 좌우개방형 와이드 스크린(600인치)을 설치해 극적 효과를 높이고 KT빌딩 맞은편과 한국은행 앞에 대형 LED영상차량(300인치) 2대를 설치해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현장을 찾은 시민들이 어디서나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도왔다.

특히 문화행사에서는 ‘청소년들이 만드는 희망찬 대구, 청년들이 만드는 행복한 대구, 시민들이 만드는 자랑스러운 대구’라는 콘셉트로 전(全 )공연을 지역의 청소년·청년 및 예술인·단체들로 구성했다.

지역의 청소년으로 구성된 마칭밴드 ‘꾸미야 관악대’, 스페인 퍼포먼스대회 2018 더 쇼 박스에서 우승을 차지한 ‘스텝위드 아트지 유닛’, 신진 청년음악가 5인조 밴드 모노플로, 계명대 연극뮤지컬팀, 전효진 댄스컴퍼니 등 지역 청소년들과 청년 공연 팀들이 시민들 앞에 서는 소중한 무대였다.

마지막으로 전문공연 팀인 ‘꿈꾸는 씨어터’가 전통 타악으로 관객들의 귀를 즐겁게 했다.

2005년 대학가요제 출신의 스타가수 이상미씨가 상큼한 목소리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피날레 공연은 지역 남성 중창단 ‘아르스노바’가 클래식·아카펠라, 대중음악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접목시켜 시민들의 눈을 끌었다.

이어 오페라·뮤지컬, 현대·고전무용 등 다채로운 문화공연을 펼쳤다.

clip20190101115112
31일 밤 국채보상기념공원 종각에서 권영진 대구시장(오른쪽 첫번째)을 비롯해 주요기관·단체장들이 2019년 희망찬 새해를 함께 맞이하고자 ‘2018 제야의 타종행사’를 진행하고 있다./제공=대구시
문화행사 이후 이어진 타종행사에는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해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이철구 대구지방경찰청장, 강은희 대구시교육감 등 기관·단체장과 함께 올해를 빛낸 자랑스러운 시민 33인이 타종인사로 참여했다.

시민공모를 통해 일반시민 타종인사 7명이 참가, FA컵 우승을 거둔 대구FC의 주장 한희훈 선수, 2018인도네시아 장애인게임 탁구경기 금·은메달리스트 차수용 선수, 제42회 자랑스러운 시민상 대상 수상자 박언휘 원장 등 금년 대구를 더욱 빛낸 시민들이 참여했다.

clip20190101121942
권영진 대구시장이 1일 새벽 화려한 불꽃 쇼와 함께 제야의 타종 행사에 참여한 시민들에게 2019년 기해년 황금돼지해를 알리는 새해 인사를 하고 있다./제공=대구시
타종 후에는 출연진 전원과 타종에 참여한 시민이 다 같이 참여하는 ‘대구찬가’ 합창과 함께 불꽃 쇼로 마무리했다.

권영진 시장은 “작년 한해는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시민들이 새로운 대구를 만들어 갈 수 있다는 희망을 보여주셨다”며 “2019년 한해도 저는 시민 여러분과 함께 행복하고 자랑스러운 대구를 만들기 위해 한 벌 더 열심히 뛰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