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예령 기자, 문재인 대통령 향한 태도 논란 후 “박근혜 정부 시절부터 이 나라 걱정”
2019. 03. 20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0.3℃

베이징 19℃

자카르타 30.6℃

김예령 기자, 문재인 대통령 향한 태도 논란 후 “박근혜 정부 시절부터 이 나라 걱정”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9. 01. 11. 07: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JTBC
김예령 기자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태도 논란으로 구설수에 오른 가운데 기자회견 방송 후 심경을 전해 화제다.

지난 10일 방송된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에서 경기방송 김예령 기자는 무례한 태도로 논란이 일었다.


이후 김예령 기자는 논란이 되자 “박근혜 전 대통령 시절에도 춘추관에 출입했고 그때부터 쭉 이 나라를 걱정했다”며 “그런 의미에서 나라와 문 대통령을 걱정하는 마음으로 한 질문”이라고 해명하기도 했다.


한편 김예령 기자가 화제에 오르며 그가 앞서 SNS를 통해 나경원, 민경욱 등의 의원에 보낸 '친분 트윗' 메시지도 덩달아 주목받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