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최기문 영천시장, 23일까지 읍·면·동 방문 시민의견 수렴
2019. 08. 2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8.9℃

베이징 24.3℃

자카르타 27.2℃

최기문 영천시장, 23일까지 읍·면·동 방문 시민의견 수렴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11. 12: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천 화북면 주민과의 대화 사진 1
최기문 영천시장이 지난 10일 화북면에서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제공 =영천시
영천 장경국 기자 = 경북 영천시는 최기문 시장이 격의 없는 소통의 장을 마련 시민들의 바람과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화북면을 시작으로 오는 23일까지 16개 읍·면·동을 방문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방문에서는 격의 없는 소통의 장을 마련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시민들의 궁금증을 즉시 해소할 수 있도록 사업 관련 부서장이 배석해 답변한다.

또 현장 답변이 어려운 사항은 관련부서로 통보해 향후 결과를 주민에게 알리는 등 쌍방소통의 창구로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최기문 시장은 지난 10일 화북면 방문에서 “올해 시정방향 핵심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인구증가로 정하고 다둥이·다문화가족, 귀농·귀촌인을 초청해 애로사항을 듣고 시에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것”이라고 약속했다.

최 시장은 “지역경제 살리기, 명품교육도시, 멋들어진 문화관광도시, 농가소득증대 등 다방면에 걸쳐 지속적으로 개선해 자연적·근본적으로 인구가 늘 수 있는 행정을 펼치겠다”며 “시민들의 협조와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시는 지난해 8월 말부터 9월 초까지 실시된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에서 나온 건의사항 116건 중 추진완료 및 추진 중 94건, 장기검토 18건, 추진불가 4건으로 대부분 시정에 반영해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