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외연수 중 가이드 폭행’ 박종철 예천군의원, 경찰 출두

‘해외연수 중 가이드 폭행’ 박종철 예천군의원, 경찰 출두

장성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11.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111154841
해외연수중 가이드 폭행으로 고발당한 박종철 예천군의원이 11일 오후 3시 예천경찰서에 조사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해외연수 중 가이드를 폭행해 고발당한 경북 예천군의회 박종철 의원이 조사를 받기 위해 11일 오후 3시 예천경찰서에 출석했다.

박종철 의원은 예천경찰서 포토라인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물의를 빚어 매우 죄송하다”며 “가이드분한테도 다시한번 사죄를 드리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또 폭행사실도 인정하며 “죄송한다는 말밖에 드릴말씀이 없고 다시한번 죄송하다”고 답변했다

그는 “경찰조사를 성실히 임하겠으며 국민 여러분, 정말로 깊이 반성하고 사죄드린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지난달 23일 오후 6시쯤(현지 시간) 캐나다 토론토의 버스 안에서 현지 가이드를 폭행,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