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시, 설 명절 3일간 민자터널 3곳 통행료 면제
2019. 09. 2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5.1℃

베이징 26.3℃

자카르타 31.8℃

인천시, 설 명절 3일간 민자터널 3곳 통행료 면제

박은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27. 14: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월 4~6일 문학·원적산·만월산 통행료 무료
인천 박은영 기자 = 오는 설 명절 전날부터 다음날까지(2월 4~6일) 총 3일간 인천시의 민자터널(문학·원적산·만월산)을 이용하는 모든 차량은 통행료를 면제받는다.

27일 인천시에 따르면 대상 도로는 인천시가 관리하는 문학·원적산·만월산 3개 민자터널이다.

면제 대상은 설 전날인 2월 4일 0시부터 6일 24시 사이 민자터널을 이용하는 모든 차량은 통행료가 면제된다. 운전자는 카드나 현금결재 없이 평상시처럼 요금소를 통과하면 된다.

이번 정부의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정책’에 따라 설 연휴에는 전국 모든 고속도로의 통행료가 면제된다.

시는 이동이 많은 연휴 동안 고속도로와 연계되는 민자터널의 일관성 유지와 정체가 심할 것으로 예상하는 인천가족공원 주변도로 정체 해소 및 시민 편의를 위해 통행료 면제 정책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이번 통행료 면제를 통해 3일 동안 3개 민자터널을 이용하는 약 23만대 이상의 차량이 1억8000만원의 무료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시는 민자터널 내 도로전광판 표출 및 현수막 게시 등을 통해 통행료 면제에 대한 홍보를 시행할 예정이다.

유세종 시 도로과장은 “설 연휴 동안 시민들이 가족과 함께하는 행복한 설 연휴를 보내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고속도로 통행료를 무료화하는 국가정책과 연계해 인천의 민자터널 통행료를 면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