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럼프 “2차 북미정상회담 27~28일 베트남 하노이 개최”

트럼프 “2차 북미정상회담 27~28일 베트남 하노이 개최”

김지수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09. 1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트럼프·김정은, 27~28일 베트남서 2차 정상회담
한반도 비핵화의 운명을 가를 2차 북미정상회담은 오는 27~28일 베트남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 2018년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정상회담에 앞서 기념촬영하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연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2차 북미정상회담이 오는 27일과 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릴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우리측 대표가 생산적인 만남을 마치고 북한을 막 떠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나는 평화의 진전을 위해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길 고대한다”면서 “북한은 김정은의 지도력 아래 경제강국(great Economic Powerhouse)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몇몇을 놀라게 할 수도 있지만, 나를 놀라게 하지는 않을 것”이라면서 “나는 김 위원장을 알게 됐고, 그가 얼마나 능력이 있는지 충분히 이해한다. 북한은 ‘경제’라는 다른 종류의 로켓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