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산행’ 최우식, 다소 초췌한 근황? ‘안색이 어둡네’

‘부산행’ 최우식, 다소 초췌한 근황? ‘안색이 어둡네’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9. 02. 11. 18: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최우식 인스타그램
영화 '부산행'이 화제인 가운데 출연배우 최우식의 근황 사진에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최우식은 인스타그램에 근황 사진을 공개해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그는 사진 속에서 음료가 든 잔을 바라보며 초췌한 모습으로 다소 어두운 안색을 내비췄다.


특히 최우식은 어두운 카메라 조명아래서 여전한 귀여운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부산행'에는 공유, 정유미, 최우식, 안소희 등이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