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파미셀, 연간 ‘첫 영업흑자’ 달성
2019. 02. 1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8℃

도쿄 5.4℃

베이징 -5℃

자카르타 25℃

파미셀, 연간 ‘첫 영업흑자’ 달성

김시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11. 19: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파미셀
파미셀은 지난해 처음으로 연간 영업흑자 달성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매출액은 284억원으로 전년 대비 13%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1억원으로, 흑자전환했다. 4분기만 매출액 93억원, 영업이익 14억원을 기록했다.

바이오와 케미칼 두 사업부문 모두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 케미칼 사업부문에서 의약 원료물질인 mPEG, 뉴클레오시드와 네트워크장비나모바일에 사용되는 저유전율수지에 대한 수요 증가가 매출 확대와 수익성 개선 등에 의미있는 성과를 보였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파미셀 관계자는 “작년에 울산 신공장이 준공된 후 본격적으로 가동된 시점이 하반기라는 점을 감안하면 주목할 만한 성과”라며 “지난해의 성장을 원동력으로 삼아 올해도 전 사업부문이 고른 성장세를 이어나갈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