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스피 외국인·기관 ‘사자’에 2210선 회복 마감

코스피 외국인·기관 ‘사자’에 2210선 회복 마감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18. 1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02.18-코스피지수3
코스피지수가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세에 힘입어 2210선을 회복한채 마감했다. 이는 미중 무역협상 진전 기대감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1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대비 14.80(0.67%) 오른 2210.89에 거래를 마쳤다. 전장보다 15.04포인트(0.68%) 오른 2211.13로 출발한 이날 지수는 기관과 외국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2210선까지 오른채 마감했다.

특히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5일 국가비상사태 선포 기자회견을 통해 중국과의 협상이 잘 진행되고 있다고 밝히는 등 미중 무역협상에 대한 기대감이 투자심리에 작용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56억원 어치와 2663억원 어치를 사들이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개인은 홀로 3238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화학(2.31%), 은행(1.76%), 섬유·의복(1.22%), 유통(1.00%), 통신(0.91%), 증권(0.88%)등이 상승 마감했다. 의료정밀(-2.29%), 전기가스(-1.14%), 운수창고(-0.34%) 등이 하락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혼조세를 나타냈다. 삼성전자(0.33%), SK하이닉스(1.22%), LG화학(2.89%), 셀트리온(1.19%), 삼성물산(0.43%), SK텔레콤(1.76%) 등이 강세로 거래를 마쳤다. 현대차(-0.41%), 삼성바이오로직스(-0.26%), POSCO(-1.34%) 등은 하락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도 전거래일 보다 6.67포인트(0.90%) 오른 745.33에 거래를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70억원과 334억원을 순매수했다. 개인은 홀로 733억원을 순매도했다.

한편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2.9원 내린 1125.8원에 거래를 마쳤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