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은혜 부총리 “모든 학교 교실 내 공기정화장치 설치…실내 체육시설 확충”

유은혜 부총리 “모든 학교 교실 내 공기정화장치 설치…실내 체육시설 확충”

김범주 기자 | 기사승인 2019. 03. 15. 11: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고생까지 무료 인플루엔자 예방 접종 지원 확대
AJ8Z0436-01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제공=교육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올해 중·고등학교를 포함한 모든 학교 교실 내 공기정화장치를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또 실내 체육시설이 없는 학교에는 간이체육시설, 옥외체육관도 세울 예정이다.

유 부총리는 15일 정부서울청사에 열린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1차 학생건강증진 기본계획’을 심의했다.

이날 유 부총리는 “학생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학교에서부터 학생들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기본적인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며 “미세먼지를 포함한 여러 위해 환경으로부터 학생들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올해 안에 모든 학교 교실 내 공기정화기를 설치하고 실내에서 체육 활동을 할 수 있는 시설 확충을 한다는 취지다. 이와 관련해 유 부총리는 “학교의 실정에 부합하는 맞춤형 제품이 생산돼 학교 현장에서 효율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관련부처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학생들이 대규모 감염병에 걸리지 않도록 조치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그는 “초등학생뿐만 아니라 중·고생까지 무료 인플루엔자 예방 접종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며 “학생정서·행동특성검사를 통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학생은 미리 발견하고 지역 내 청소년상담센터나 정신건강복지센터 등에서 상담과 치유를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인문사회과학 분야에 대한 지원 강화 계획도 밝혔다.

그는 “우리나라의 인문사회과학에 대한 사회적 인정과 지원은 아직 매우 부족한 실정”이라며 “인문사회 전공자들이 대학의 울타리를 넘어서 사회 각 분야, 여러 지역에서 활발하게 강의하고 연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아울러 유 부총리는 “대학에 소속을 두지 않은 박사급 인문사회 연구자에 대한 연구지원을 강화하는 등 학문후속세대에 대한 지원을 강화했다”며 “인문사회 학술 성과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국가·사회적 이슈에 적극 대응하는데 활용될 수 있도록 모든 부처가 함께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