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불법영상 공유 혐의’ 최종훈, 경찰 출석 “물의 일으켜 죄송…성실히 조사 받겠다”
2019. 05. 2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9℃

도쿄 20.1℃

베이징 21℃

자카르타 30.6℃

‘불법영상 공유 혐의’ 최종훈, 경찰 출석 “물의 일으켜 죄송…성실히 조사 받겠다”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3. 16.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최종훈/사진=김현우 기자
불법 동영상 유포 혐의를 받는 FT아일랜드 최종훈이 16일 경찰에 출석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최종훈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최종훈은 빅뱅 승리, 정준영 등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 불법 동영상을 공유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앞서 한 차례 참고인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것에 이어 이번에는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게 됐다. 

최종훈은 경찰에 출석하면서 "경찰 조사를 성실히 받겠다.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최종훈은 음주운전으로 적발됐으나 사건이 보도되지 않고 송치된 것과 관련해 경찰 유착 의혹에 대해서도 조사될 것으로 보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