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지역 유휴공간 활용 ‘작은미술관’ 사업 참여기관 모집

지역 유휴공간 활용 ‘작은미술관’ 사업 참여기관 모집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15. 17: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함께 오는 29일까지 ‘2019년 작은미술관 조성 및 운영 지원사업’ 대상 기관을 선정한다고 15일 밝혔다.

지역 유휴공간을 활용한 ‘작은미술관’은 작품 수집이나 소장 기능은 없지만 전시, 교육, 주민참여 워크숍 등을 통해 지역 주민과 예술가가 교류하는 문화공간이다.

문체부가 2015~2017년 3년간 시범사업을 거쳐 지난해까지 인천 우리미술관, 경기도 김포 작은미술관 보구곶, 강원도 평창 봉평콧등 작은미술관 등 15곳의 작은미술관을 지원했다.

이번 공모를 통해 10곳 작은미술관을 새로 조성해 운영을 지원한다.

주민 생활권 내 등록미술관, 대안공간, 미술전시실이 아예 없거나 접근하기 어려운 지역이 지원 대상이다.

조성 후 2~3년 지난 작은미술관에 대한 지원사업도 이어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