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교통안전공단-한국토요타, 고령자 보행사고 예방 ‘LED 지팡이’ 1000개 지원

교통안전공단-한국토요타, 고령자 보행사고 예방 ‘LED 지팡이’ 1000개 지원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18.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어르신 교통안전을 위한 보행용 지팡이 전달식 사진
한국교통안전공단 김종현 교통본부장(왼쪽애서 두번째)과 한국토요타자동차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지난 17일 어르신 교통안전을 위한 보행용 지팡이 전달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 =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은 한국토요타자동차와 고령자 보행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LED 지팡이 1000개를 무상으로 보급한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청 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보행 중 고령 사망자는 842명으로 전체 보행 중 사망자의 56.5%를 차지했다. 주로 오후 6시~8시 발생해 야간시간대의 보행환경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단은 LED지팡이 보급과 함께 고령보행자 사고다발지역을 대상으로 경찰과 협업을 통한 맞춤형 교통안전교육을 벌일 예정이다.

권병윤 공단 이사장은 “고령보행자는 거리·속도 인지능력이 상대적으로 저하되기 때문에 교통사고 발생의 위험성이 높다”며 “운전자는 주택가 주변 등 생활도로에서 주행속도를 낮추고 고령보행자를 배려하며 운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