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재발굴단’ 박호산 아들, 영재급 영어 실력 “학원 보낸 적 없어”

‘영재발굴단’ 박호산 아들, 영재급 영어 실력 “학원 보낸 적 없어”

방정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24. 2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424220403
‘영재발굴단’ 방송화면 /SBS
배우 박호산 아들이 영어 영재 수준의 실력을 뽐냈다.

24일 방송된 SBS ‘영재발굴단’에는 박호산의 막내아들인 박단우 군이 출연했다.

올해 6살 박단우 군은 유창한 영어로 스토리까지 만들어 유창하게 이야기를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박호산 아내 김동화씨는 “우리 아이는 영재가 아니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학원을 보낸 적은 없다. 우리 말 동화책, 영어 동화책을 함께 읽어줬다”고 자신만의 교육법을 밝혔다.

박호산은 “내 직업도 배우인데 가족까지 공개하는 것에 걱정이 많았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