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협력사 환경안전 역량 향상 나서
2019. 08. 2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25.3℃

베이징 22.9℃

자카르타 26℃

삼성전자, 협력사 환경안전 역량 향상 나서

이상학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2. 09: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90510_[보도사진]삼성전자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식_1
10일 진행된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식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축하하며 박수를 치고 있다./제공 =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10일 경기 용인에 반도체 협력사를 위한 환경안전 분야 전문 교육시설인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이하 삼성전자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열고 협력사의 환경안전 역량 향상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협력사에 체계적이고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기흥·화성사업장 인근 건물에 5개층 규모의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조성했다.

환경안전 아카데미는 △법정 필수과목 △직무별 실습 인증 △4단계 역량향상 과정 등 실무 커리큘럼뿐 아니라 △CEO 대상 세미나 △스트레스 관리 등 마음건강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이뤄졌다.

이 시설은 2300여개의 1, 2, 3차 협력사 임직원 14만명을 대상으로 개방되며, 연간 20만명 교육 이수를 목표로 하고 있다.

박찬훈 삼성전자 DS부문 기흥·화성·평택단지 부사장은 “선진 환경안전 시스템으로 가기 위해서는 안전관리의 패러다임을 사람 중심으로 전환해야 한다”며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이 반도체 산업 종사자 모두의 안전 의식을 혁신적으로 바꾸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