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절대그이’ 여진구 “‘영구’ 애교 표현 위해 고민 많이 했어”
2019. 08. 2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6.8℃

베이징 24.7℃

자카르타 25.8℃

‘절대그이’ 여진구 “‘영구’ 애교 표현 위해 고민 많이 했어”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5. 15: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절대그이' 여진구/사진=김현우 기자
배우 여진구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설명했다.

15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극본 양혁문 장아미, 연출 정정화)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정정화 PD를 비롯해 배우 여진구,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 등이 참석했다. 

'절대그이'는 사랑의 상처로 차가운 강철심장이 되어버린 특수 분장사 다다(방민아)와 빨갛게 달아오른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제로나인(여진구)이 펼치는 후끈후끈 말랑말랑 달콤 짜릿 로맨스다. 와타세 유우의 일본 만화가 원작인 작품으로, 100% 사전제작 됐다. 

여진구는 극중 오직 '여자친구'라고 인식된 한 명의 존재를 향해 일편단심 순정을 쏟아내도록 프로그램된 아주 특별한 남자친구 제로나인인 '영구' 역을 맡았다.

여진구는 휴머노이드 '영구' 역이 어색하지 않았는지 묻는 질문에 "평소 장난치는것도 좋아하고 제 나름 활발한 성격이라고 생각했는데, 애교가 없어서 어떻게 영구스럽게 애교를 할 수 있을지 고민했다"고 말했다. 

이어 "프로그램이긴 하지만 사랑을 계속해서 주는 휴머노이드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처럼, 계속 다다 곁에서 사랑한다고 말하고 감정을 표현하는 인물이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런 역이 처음인데 하다보니 감정을 표현하는것도 재밌고 앞으로 제 주변사람에게 표현을 많이 해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절대그이'는 오늘(1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