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단독] 충격! 승리, 멘탈갑인가? 수갑푼지 24시간 안돼서 체육관으로

[단독] 충격! 승리, 멘탈갑인가? 수갑푼지 24시간 안돼서 체육관으로

김현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6. 0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승줄 찬 승리, 운동마친 승리 확달라진 14일과 15일


아시아투데이 김현우 기자 =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이승현)가 성매매 알선과 횡령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 청구가 기각된지 24시간이 지나지 않은 15일 서울의 한 체육관에서 운동을 마치고 빌딩을 빠져나오고 있다.
14일 오후 10시 50분쯤 중랑경찰서 유치장에서 대기중인 승리가 기각에 따라 귀가했다.
15일 오후 10시 30분쯤 운동을 마친 승리는 검은색 캡 모자와 화려한 색깔에 눈에 띄는 바람막이, 한손에는 가방을 들고 마중 나온 검은색 세단 차량을 타고 떠났다.


14일 영장 진땀

 

15일 현재 운동 진땀

 

그는 아무렇지 않게 운동을 마치고


매니저가 데리러 온 차에 자연스럽게


차량에 탑승


비켜! 내가 바로 승츠비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