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스넷시스템, 거래소서 첫 ‘기업설명회’ 개최

에스넷시스템, 거래소서 첫 ‘기업설명회’ 개최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6. 1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1
장병강 에스넷시스템 부사장이 지난 15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회사 창립 20주년을 맞이해 열린 기업설명회에서 발표하고 있다./제공=에스넷시스템
정보통신기술(ICT) 업체 에스넷시스템은 지난 15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KRX)에서 창립 뒤 처음으로 기업설명회를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실적도 공개했다. 지난해 연결기준으로 매출은 전년 대비 26.9% 증가한 2708억원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동안 영업이익과 순이익도 89억원, 37억원으로 각각 97.8%, 117.6% 늘었다.

올해 1분기엔 매출 232억원, 영업이익 2억2000만원을 달성했다. 1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13% 늘어났으며 2001년 뒤 최대치다. 같은 기간 동안 당기순이익은 158% 증가한 7억7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장병강 에스넷시스템 부사장은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DN), 사물인터넷(IoT), 5G 등 신사업 실적 호조와 적극적인 고객 관리·확대 전략이 주효해 지난해 큰 폭의 실적 개선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도 나서고 있다. 에스텟시스템은 지난 2015년 오감지능연구센터를 열고 IoT, SDN, 가상화 기반 무선통신기술 분야를 통합한 사업영역 확대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장 부사장은 “KT 5G 요금정책관리 프로젝트 수주, 인천공항공사 네트워크 인프라 구축 등 신사업 부문 실적이 쌓이고 있다”며 “관계사 굿어스와 협력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더욱 심화하고 인도네시아, 중국, 베트남 등 해외 법인을 중심으로 세계 시장 개척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