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금호산업, 1분기 영업익 68억원 전년比 24%↑

금호산업, 1분기 영업익 68억원 전년比 24%↑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6.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매출액 3114억원, 전년비 11% ↑
금호산업은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 2019년 1분기 영업이익은 6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매출액은 3114억원은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 다만, 당기순이익은 27억원으로 전년 대비 18% 하락했다.

금호산업은 “신규착공현장의 증가로 원가율이 개선된 효과가 반영된 것으로 향후 매출액 증가와 이에 따른 영업이익의 지속적인 증가세로 외형과 수익성이 동시에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차입금은 전년말 대비 142억원을 상환해 1689억원으로 감소했다. 금호산업은 안정된 재무구조를 유지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영업실적 등 반영으로 차입금 잔액이 더욱 감소하여 안정적인 재무구조를 가져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규수주는 수주역량강화로 3535억원을 달성하였고 수주잔고도 6조원을 기록했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내실 있는 신규수주와 수익성 개선을 통해 펀더멘탈이 더욱 견고해지고 있다”며 “개선된 실적을 바탕으로 주주이익 제고정책을 적극적으로 실행해 기업가치를 더욱 더 향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