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바람이 분다’ 김가은, 김성철과 촬영 현장 공개 ‘화기애애’
2019. 08. 2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25.3℃

베이징 22.9℃

자카르타 26℃

‘바람이 분다’ 김가은, 김성철과 촬영 현장 공개 ‘화기애애’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20. 2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가은 SNS
배우 김가은이 '바람이 분다'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김가은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잠시 후 9시 30분 JTBC에서 '바람이분다' 스페셜 방송이 방송됩니다. 예림과 브라이언이 내레이션으로 참여했으니 많이 봐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가은과 김성철은 차 안에서 손으로 브이(V)자를 그리며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한편 김가은과 김성철은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서 각각 손예림, 브라이언 정 역을 맡았다.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로맨스 드라마로 오는 27일 첫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