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현모, 라이머가 반한 러블리 미소 “병아리 시절 안기자 소환”
2019. 06. 1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2℃

도쿄 26.7℃

베이징 18.5℃

자카르타 32℃

안현모, 라이머가 반한 러블리 미소 “병아리 시절 안기자 소환”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20. 22: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현모 SNS
동시통역사 겸 방송인 안현모가 근황을 공개했다.

안현모는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뉴스룸'이 컨셉이라고 해서 진짜 7년 전쯤 중계차 탈 때 느낌으로. 병아리 시절 안기자 소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안현모는 한 촬영장에서 어딘가를 바라보며 사랑스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안현모는 작은 얼굴에 꽉 찬 화려한 이목구비로 남다른 미모를 뽐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안현모는 남편인 래퍼 라이머와 SBS '동상이몽2'에 출연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