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교보악사자산운용, ‘교보악사 평생든든 TDF’ 출시

교보악사자산운용, ‘교보악사 평생든든 TDF’ 출시

김연지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22. 14: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교보악사자산운용은 글로벌 자산운용사인 악사 인베스트먼트 매니저(AXA Investment Manager, AXA IM)와 함께 개발한 타겟데이트펀드(Target Date Fund, TDF) ‘교보악사 평생든든 TDF’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타겟데이트펀드는 가입자의 은퇴 시점을 고려해 자산배분곡선에 따라 주식 등 위험자산과 및 채권 등 안전자산에 대한 투자 비중을 자동으로 조정해 운용하는 펀드이다.

교보악사 평생든든 TDF는 AXA IM의 금융공학 전문 멀티에셋 고객솔루션(Multi Asset Client Solutions, MACS)팀으로부터 자산배분에 대해 자문을 받으며 교보악사자산운용의 퀀트(Quant)팀이 실제 펀드를 운용한다. AXA IM MACS팀의 자산배분 모델은 한국인의 투자성향을 반영해 은퇴시점의 투자원금 보존을 추구하면서 은퇴자산의 부를 극대화하도록 설계됐다.

이 상품의 장점은 하나의 펀드로 분산투자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교보악사는 전세계 연금자산 자문 및 운용 1위 ‘머서(Mercer)’와 협업한다. 머서는 전세계 위탁 자산운용금액이 약265조원으로 50개이상 국가에서 1만이상의 고객사를 대상으로 연금자산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연금자산 전문가 그룹이다. 교보악사는 머서와 협력을 통해 축적된 글로벌 매니저 평가 데이터와 포트폴리오 분석 노하우를 활용할 예정이다.

정동우 교보악사자산운용 솔루션본부장은 “교보악사 평생든든 TDF는 한국인의 생애주기를 반영해 설계됐으며 전세계 모든 자산에 분산 투자 가능한 오픈 아키텍처 구조라는 점에서 차별성이 있다”며 “앞으로 저성장, 고령화 시대의 연금자산 운용의 대표 상품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교보악사 평생든든 TDF는 6월부터 교보생명, 우리은행, 현대차증권 등을 통해 우선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