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태안군, 충남장애인체전 성화 채화…축제분위기 ‘활활’

태안군, 충남장애인체전 성화 채화…축제분위기 ‘활활’

이후철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2. 17: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3일 열리는 장애인체전 개막 앞두고, 성화 8개 읍·면 돌아 태안군청 광장 안치
태안군, 제25회 충남장애인체전 성화 채화 ‘축제분위기 활활’
태안군 관계자들이 12일 백화산에서 제25회 충남장애인체전 성화를 채화하고 있다. /제공=태안군
태안 이후철 기자 = 충남 태안군이 성화 채화를 시작으로 제25회 충남도민장애인체육대회의 본격적인 일정에 들어간다.

12일 태안군에 따르면 ‘날자 새태안에서! 펼치자 충남의 꿈!’이라는 구호 아래 진행되는 제25회 충남장애인체전의 성화가 12일 백화산에서 채화됐다고 밝혔다.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열리는 제25회 충남장애인체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이날 성화 채화식은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군 관계자, 각급 기관·단체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채화식은 무용과 부채춤을 시작으로 가세로 군수가 초헌관을 맡고 김기두 태안군의회 의장이 아헌관, 김형근 교육장이 종헌관을 각각 맡아 장애인체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천제를 봉행했다.

이어 주선녀가 채화한 성화는 가세로 군수가 첫 주자에게 인계를 시작해 106명의 봉송 주자들이 고남면에서 태안읍까지 8개 읍·면을 포함한 주요거점 10구간, 149.5㎞를 달려 이날 오후 5시에 태안군청 광장에 안치됐다.

성화 봉송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화합, 태안군민들의 상생발전을 위해 장애인, 학생, 여성, 다문화가족 등 다양한 분야의 군민들이 봉송 주자로 참여해 뜻깊은 행사가 연출됐다.

또한 성화가 지나가는 주요 구간에는 많은 군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풍물놀이, 난타, 색소폰공연 등이 펼쳐져 군민 참여의 열기를 더했다.

가세로 군수는 “충남장애인체전의 성공염원을 담은 성화가 태안을 환하게 밝혔다”며 “이번 대회가 상생과 배려, 어울림이 있는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25회 충청남도장애인체육대회는 ‘날자 새태안에서! 펼치자 충남의 꿈!’이라는 슬로건으로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태안군종합운동장 등 18개 종목별 경기장에서 총 21개 종목에 선수와 임원, 관람객 등 1만3000여명이 참가해 아름다운 열정과 화합의 한마당을 펼치게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