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금융위, 간편 여행자보험·대출 비교플랫폼 등 혁신금융 6건 지정
2019. 09. 2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8℃

도쿄 22.7℃

베이징 26.7℃

자카르타 31℃

금융위, 간편 여행자보험·대출 비교플랫폼 등 혁신금융 6건 지정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2. 16: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위원회는 이달중 6건의 혁신금융서비스가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이달중 출시될 상품은 해외여행자 보험 계약시 스위치(ON/OFF) 방식의 보험 서비스와 맞춤형 대출플랫폼 비교서비스 등이다.

우선 ‘해외여행자 보험 간편가입 서비스’는 특정 기간 내 해외여행자보험에 반복적으로 재가입하는 경우, 설명 및 공인인증 절차 없이 스위치(On-Off) 방식으로 간편하게 보험 가입 및 해지가 가능하다. 농협손해보험과 레이니스트보험서비스가 출시할 예정이다.

‘맞춤형 대출상품 비교 플랫폼’은 자신의 신용 및 소득에 맞는 여러 금융회사의 대출조건을 한 번에 비교하여 확인하고, 최적조건을 찾아 신청할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이다. 핀셋, 마이뱅크, 비바리퍼블리카, 핀다 등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금융위는 다양한 대출상품의 소비자 선택권이 높아지고 금리 투명성 제고 및 소비자 이자비용 부담이 완화될 것이라고 보고있다.

금융위는 지난 5월중 신청 접수된 37건의 서비스 중 총 13건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했으며, 남은 24건에 대해서 추후 혁신위 및 금융위에서 심사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