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덕여호, ‘이민아·강채림 선발’ 나이지리아 격파 특명
2019. 08. 22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4℃

도쿄 27.2℃

베이징 27.8℃

자카르타 30.2℃

윤덕여호, ‘이민아·강채림 선발’ 나이지리아 격파 특명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2. 2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달리는 이민아<YONHAP NO-0537>
/연합
이민아(고베 아이낙), 강채림(현대제철)이 윤덕여호의 16강 진출 분수령이 될 중요한 경기에 선발로 나선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2일 밤 10시(한국시간)부터 프랑스 그르노블의 스타드 데잘프에서 열리는 2019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 나이지리아와의 조별리그 A조 2차전에 4-1-4-1 포메이션을 가동한다.

프랑스와의 1차전과 포메이션 변화가 생겼다. 1차전 선발 미드필더였던 이영주(현대제철), 측면 공격수 강유미(화천KSPO)가 빠졌다.

2차전에도 정설빈(현대제철)을 최전방에 배치했고, 이금민(경주한수원)-지소연(첼시)-이민아-강채림이 뒤를 받친다. 이어 조소현(웨스트햄)이 중앙에서 포백을 보호한다.

포백 수비진은 장슬기, 김도연(이상 현대제철), 황보람(화천KSPO), 김혜리(현대제철)가 나선다. 골키퍼는 김민정(현대제철)이 맡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