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보좌관’ 신민아 “이정재와 연기 호흡 너무 좋아…진중하고 힘 있어”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4℃

도쿄 18.3℃

베이징 12℃

자카르타 29.6℃

‘보좌관’ 신민아 “이정재와 연기 호흡 너무 좋아…진중하고 힘 있어”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18: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보좌관' 신민아(왼쪽), 이정재 /사진=정재훈 기자

 '보좌관' 신민아와 이정재가 연기 호흡이 좋다고 밝혔다.


13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이하 보좌관)' 제작발표회가 열려 이정재, 신민아, 이엘리야, 김동준, 정진영, 김갑수, 정웅인, 임원희, 곽정환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유리천장에 도전하는 여성 정치인 강선영 역의 신민아는 "이정재와 연기가 처음이다. 이정재는 같이 연기할 때 상대배우가 집중할 수 있게끔 해준다. 연기 호흡이 진중하고 힘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신민아는 "그래서 저도 사실 이정재에게 도움을 많이 받고 있다. 이정재가 가진 힘을 같이 표출해내기 위해 집중하고 있다. 호흡이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정재는 "신민아와 호흡 너무 좋았다. 대화도 많이 하고 있다. 캐릭터를 어떻게 극대화 시킬까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한다"며 "아직 더 촬영해야 할 분량이 남아 있지만 더 재밌게 발전시킬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대를 드러냈다.


한편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다. 


'미스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가 함께 한다. 10부작씩 시즌1과 2가 나뉘어 방송된다. 오는 14일 오후 11시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