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전자, 인도 발전소에 대형 냉방시스템 공급…“공조시장 선도할 것”

LG전자, 인도 발전소에 대형 냉방시스템 공급…“공조시장 선도할 것”

이상학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G전자 터보 냉동기
LG전자 터보 냉동기./제공 = LG전자
LG전자가 인도 원자력발전소 2기에 대형 냉방시스템을 공급한다.

LG전자는 최근 인도 릴라이언스 인프라스트럭처와 계약을 체결하고 타밀나두 쿠단쿨람 원자력발전소 3호기와 4호기에 약 1000만달러 규모의 터보 냉동기를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터보 냉동기는 대규모 건물에 냉방을 공급하는 대형 냉방시스템인 ‘칠러’의 한 종류다.

LG전자는 2기의 원자력발전소에서 사용할 터보 냉동기 및 공조설비를 2021년까지 순차적으로 공급, 설치하게 된다. LG전자는 앞서 이미 가동에 들어간 쿠단쿨람 원자력발전소 1, 2호기에도 냉방시스템과 공조설비를 공급한 바 있다.

이번에 공급될 터보 냉동기는 냉매를 한 번 더 압축하는 2단 압축기술을 적용해 1단 압축방식보다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운전비는 절감하는 등 세계 최고 수준의 냉방효율을 갖추고 있다는 게 LG전자의 설명이다. 또 압축기와 열교환기의 설계를 최적화해 설치면적과 무게를 대폭 줄였고 친환경 냉매를 사용했다.

이감규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이번 수주는 LG전자 터보 냉동기의 제품 경쟁력과 사업역량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고객의 다양한 요구와 설치환경에 맞는 최적의 솔루션을 공급하며 글로벌 공조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아랍에미리트 바라카 원자력발전소와 사우디아라비아 쿠라야 복합화력발전소에 터보 냉동기를 공급하는 등 중동, 동남아시아, 남미 등으로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