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고려대-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 암 정밀의료술 연구 위해 맞손
2019. 06. 2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6℃

도쿄 23.9℃

베이징 27.3℃

자카르타 28.6℃

고려대-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 암 정밀의료술 연구 위해 맞손

김현구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14: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고려대학교 연구협약
마이크 맥멀런 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 대표(왼쪽)와 이진한 고려대학교 연구부총장이 연구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고려대
고려대학교와 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가 유전단백체 연구기반 암 정밀의료 기술개발·지식기반 확대를 위한 연구협약을 체결했다.

13일 고려대에 따르면 양 기관은 지난 11일 오후 고려대 본관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협약식을 가졌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질량분석기 활용한 유전 단백체 연구 공동 진행, 유전 단백체 연구에서 도출된 주요 암 기전 단백질에 대한 질량분석 검증기술 개발 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진한 고려대 연구부총장은 “고려대 유전 단백체 연구 기술과 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의 바이오분석기술의 협력을 통해 다양한 연구와 분석법을 개발할 수 있게 됐다”며 “이번 연구협약을 통해 정밀의료기술을 개발하는 데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려대 유전 단백체 연구센터는 핵심 유전 단백체 연구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암과 같은 중요한 인간 질병에 적용하는 정밀의료기술 연구를 선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는 휴렛팩커드에서 화학분석 및 임상·진단 사업부로 분사, 이후 바이오 분석기술 선두주자로 110여개국에 관련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