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영훈 아내 이윤미, 막내딸과 보내는 일상 공개…“우리 둘만의 시간”
2019. 10. 1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16.6℃

베이징 8℃

자카르타 28.4℃

주영훈 아내 이윤미, 막내딸과 보내는 일상 공개…“우리 둘만의 시간”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7. 16: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윤미
이윤미가 SNS에 막내딸 사진을 공개했다. /이윤미 SNS
작곡가 겸 가수 주영훈의 아내 배우 이윤미가 SNS에 막내딸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윤미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둘만의 시간. 엄마 코 잡기 하느라 초집중 라엘이는 점 누르며 놀았는데 엘리는 누를 점이 없어져서 코만 열심히 잡으려 애써요. 엄마 얼굴 갖고 신나게 놀아보자'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윤미는 자신의 코를 잡고 있는 엘리 양을 보며 사랑스러운 듯 미소짓고 있다. 두 모녀의 아름다운 투 샷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윤미는 지난 2006년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딸 아라, 라엘, 엘리 3자매를 두고 있다. 이윤미는 지난 1월 막내딸 엘리 출산 당시 수중 분만하는 모습을 공개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