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영훈 아내 이윤미, 막내딸과 보내는 일상 공개…“우리 둘만의 시간”

주영훈 아내 이윤미, 막내딸과 보내는 일상 공개…“우리 둘만의 시간”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7. 16: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윤미
이윤미가 SNS에 막내딸 사진을 공개했다. /이윤미 SNS
작곡가 겸 가수 주영훈의 아내 배우 이윤미가 SNS에 막내딸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윤미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둘만의 시간. 엄마 코 잡기 하느라 초집중 라엘이는 점 누르며 놀았는데 엘리는 누를 점이 없어져서 코만 열심히 잡으려 애써요. 엄마 얼굴 갖고 신나게 놀아보자'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윤미는 자신의 코를 잡고 있는 엘리 양을 보며 사랑스러운 듯 미소짓고 있다. 두 모녀의 아름다운 투 샷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윤미는 지난 2006년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딸 아라, 라엘, 엘리 3자매를 두고 있다. 이윤미는 지난 1월 막내딸 엘리 출산 당시 수중 분만하는 모습을 공개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