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울산 고법 원외재판부 유치위, 16만 시민 서명 시에 전달

울산 고법 원외재판부 유치위, 16만 시민 서명 시에 전달

황의중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7. 14: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송 시장 "부산까지 가는 불편 없도록 하겠다"
법원
울산시 원외재판부 유치위원회는 17일 ‘부산고등법원 원외재판부 울산유치 시민 서명부’를 송철호 울산시장에게 전달했다.

지난해 11월 출범한 유치위원회는 올해 3월 대법원에 ‘부산고법 울산 원외재판부 유치건의서’를 제출하고 5월까지 범시민 서명운동을 전개했다.

유치위에 따르면 목표 인원 10만 명을 크게 웃도는 16만1509명이 이날까지 서명에 참여했다.

이날 건의서를 받은 송 시장은 “시민들이 부산까지 가야 하는 불편이 없도록 고등법원 원외재판부 유치에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시는 오는 7월 고등법원 원외재판부 울산 설치 근거 마련과 당위성 강조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하고 하반기 중에 유치청원서와 서명서를 대법원에 제출한다는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