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더 짠내투어’ 규현 “3박4일만 힘들면 한달 편해…동방신기 최강창민 초대하고파”
2019. 11. 1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8℃

도쿄 10.2℃

베이징 6.4℃

자카르타 27.4℃

‘더 짠내투어’ 규현 “3박4일만 힘들면 한달 편해…동방신기 최강창민 초대하고파”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8. 15: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더 짠내투어' 규현 /사진=tvN

 '더 짠내투어' 규현이 동방신기 최강창민을 초대하고 싶다고 밝혔다.


18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호텔에서는 tvN 예능프로그램 '더 짠내투어' 기자간담회가 열려 한혜진, 이용진, 슈퍼주니어 규현, 안제민 PD가 참석했다.


이날 규현이 "평소 여행을 좋아하고 여행 프로 챙겨보는 편이다. '짠내투어'는 일도 하면서 못가본 곳도 구경하면서 일석이조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즐기면서 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고 말했다.


규현은 "가장 크게 마음을 움직였던 건 3박4일만 몰아서 힘들면 한 달 동안 편하다는 점이었다. 제가 몰아서 힘든 걸 좋아하는 편"이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어 초대하고 싶은 멤버로는 동방신기 최강창민을 꼽으며 "그나마 힘든 일정을 덜 궁시렁거릴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더 짠내투어'에는 '짠내투어' 출연자였던 박명수를 비롯해 새 멤버인 한혜진, 이용진, 규현이 합류했다. 짠내나는 예산으로 가성비를 잡았던 전 시즌과 달리 '쓸 때는 쓰는' 여행을 보여줄 예정이다. 대신 제작진의 미션을 통과해야만 즐길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