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어지간히 해라”…고교생들에게 주먹 휘두른 경찰관

“어지간히 해라”…고교생들에게 주먹 휘두른 경찰관

김서경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8. 16: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성북서
성북경찰서 전경. /아시아투데이 DB
경찰관이 고교생 2명을 폭행해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성북경찰서는 A 경찰서 여성청소년과 여성청소년수사팀 소속 B 경위의 이 같은 혐의를 조사 중이다.

B 경위는 지난 17일 오후 9시께 서울 성북구 동소문로의 한 골목에 쓰러져 있었는데 당시 B 경위를 발견해 상황 등을 묻는 고교생 2명에게 “어지간히 해라”려 주먹을 휘둘러 각각 1회씩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시간에 접수된 폭행 사건을 현재 조사 중”이라며 “(구체적인 사항은) 지금 말하기 곤란하다”고 말했다.

본지는 B 경위와 수차례 연락을 시도했으나 연락이 닿지 않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