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경준, ‘논스톱5’ 시절부터 함께 한 케이스타엔터와 재계약 체결

강경준, ‘논스톱5’ 시절부터 함께 한 케이스타엔터와 재계약 체결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9. 1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강경준이 '논스톱5' 시절부터 함께한 매니저에 대한 '의리'를 지키며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는 "최근 강경준과 재계약을 체결하면서 오랜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며 "굳은 의리를 지켜 준 배우 강경준에게 감사한다"고 19일 밝혔다.


강경준은 약 20년간 한 매니저와 동행하고 있는 연예계에 드문 '의리남'이다. 강경준의 소속사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는 강경준의 신인 시절인 2004~2005년 MBC '논스톱5' 때부터 함께하던 매니저가 창립한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강경준은 이 회사의 원년 멤버이기도 하다.


'논스톱5'를 통해 '영원한 보헤미안'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MBC 방송연예대상 코미디 시트콤 부문 남자신인상을 수상한 강경준은 드라마 '별별 며느리' '가시꽃' '두 여자의 방' 등에서 올곧은 모습뿐 아니라 남자답고 선 굵은 매력까지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 꾸준한 연기 활동뿐 아니라 '시골경찰'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 '정글의 법칙' 등 예능 출연으로 시청자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기도 했다.


20년에 달하는 의리가 돋보이는 강경준과 아내 장신영 부부는 오는 24일 SBS '동상이몽2' 100회 특집에 동반 출연, 다시 한 번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