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톡으로 배송까지…카카오페이, 배송 서비스 19일 출시

카톡으로 배송까지…카카오페이, 배송 서비스 19일 출시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9. 15: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카오페이 참고자료] _카카오페이 배송_ 출시_190619
카카오페이 배송 서비스 출시/제공=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가 롯데글로벌로지스와 협력해 카카오톡 안에서 국내 배송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번에 진행하는 ‘카카오페이 배송’ 서비스를 출시했다.

19일 출시된 배송 서비스는 개인간(P2P) 배송 서비스로 카카오톡 안에서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는 물품을 보내기 위한 배송 예약·배송비 결제·예약 내역 조회를 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 배송은 롯데택배가 담당한다.

사용자는 편의점 예약과 기사 방문 예약 중 접수 방식을 선택할 수 있으며, 편의점 예약은 세븐일레븐에서 이용 가능하다.

배송은 ‘톡 친구 주소 요청’ 기능을 추가했다. 사용자가 물품을 받을 카카오톡 친구를 선택하면 주소 입력을 요청하는 메시지가 발송되며, 상대방이 기입하면 신청 메뉴에 받는 사람의 주소가 자동으로 저장된다.

배송지가 입력되면 접수 방식 별로 접수·방문 정보를 알려준다.

편의점 예약 시 위치 정보를 기준으로 주변 세븐일레븐 편의점의 위치와 접수 유효기간이 안내되며, 기사 방문 예약 시 방문을 희망하는 날짜와 요청사항을 기입할 수 있다.

이후 보내는 물품에 대한 정보를 입력하면 카카오페이에 연결해놓은 결제 수단으로 배송비를 결제해 예약을 완료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는 “새롭게 출시한 ‘카카오페이 배송’은 생활 금융 플랫폼 카카오페이와 종합물류기업 롯데글로벌로지스가 협력해 기존 배송의 번거로움과 불안함을 개선한 서비스”라며 “플랫폼 경쟁력을 기반으로 한 차별화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며 마음 놓고 이용할 수 있는 배송 서비스로 자리잡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