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7월 초부터 여름 장마...일주일 늦은 ‘지각장마’
2019. 07. 18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2℃

도쿄 23.6℃

베이징 23.5℃

자카르타 24.8℃

7월 초부터 여름 장마...일주일 늦은 ‘지각장마’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9. 17: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마 비 스케치
서울 광화문네거리 인근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정재훈 기자 hoon79@
올해 여름 장마는 예년에 비해 일주일 정도 늦은 시기인 7월 초에 시작될 전망이다.

19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26~27일께 중국 남부에서 발생한 저기압이 남해상을 통과,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인한 비가 내릴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다만 26∼27일 장마전선 북상 여부는 저기압 위치와 필리핀 부근 해상에서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열대저압부에 따라 매우 유동적인 상황이다.

남부지역과 중부지역은 장마전선이 남쪽으로 내려간 후 7월 초가 재북상하면서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될 가능성이 제기됐다.

우리나라 평년 장마 시작일은 제주도의 경우 6월 19∼20일이었다. 남부지역은 23일, 중부지방 24∼25일에 시작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