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크릴오일 부작용 피하려면 추출 방식 살펴야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

도쿄 16.6℃

베이징 4.6℃

자카르타 28℃

크릴오일 부작용 피하려면 추출 방식 살펴야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20: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게티이미지뱅크

크릴오일 부작용이 20일 화제에 올랐다.



크릴오일은 혈관 청소에 탁월한 효능을 가진 식품으로 혈전을 만드는 LDL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알려졌다.

크릴오일 제품을 선택할 때는 인지질 함량을 꼼꼼히 체크해야 한다. 인지질은 크릴오일의 핵심성분이기 때문이다.

시판 크릴오일을 구입할 때는 성분표 상에 인지질 함량을 확인하고 인지질 함유량이 높은 제품을 구입하도록 한다.

현재 시판되는 크릴오일의 인지질 최대 함유량은 56%정도이다.

부작용 없이 크릴오일을 섭취하려면 추출방식을 살피도록 한다.

헥산이나 아세톤 등의 화학 용매를 사용한 제품은 피하는 것이 좋다. 

추출 과정에서 화학 용매를 쓰면 나중에 100% 걸러낼 수 없어 완제품에 잔류 용매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잔류 용매는 아무리 미량이라도 체내 축적되면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다면 크릴오일을 피하는 것이 좋으며 임산부와 수유 중인 여성도 섭취를 주의하도록 한다.

크릴오일은 혈액 응고를 방지해 수술을 앞둔 환자 혹은 만성질환이 있다면 피하도록 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