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경원 “박근혜 너무 오래 감옥있어…청와대가 포용의 정치해야”

나경원 “박근혜 너무 오래 감옥있어…청와대가 포용의 정치해야”

허고운 기자, 장세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0: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 참석한 나경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0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0일 “청와대가 적절히 포용해 정치를 위해 풀어가야 한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석방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토론회에서 “전직 대통령이 너무 오래 감옥에 계신다”며 이렇게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형도 다른 형과 비교했을 때 과다하다는 것이 법조인 시각에서 보인다”며 박 전 대통령의 사면·석방에 반대하지 않는 태도를 취했다.

나 원내대표는 자신이 박 전 대통령의 탄핵 당시 찬성했던 것과 관련해선 “입장변화가 없다”면서도 “당시 상황에서 초기 촛불 국민들이 원한 것이 지금의 대한민국은 아니었다고 생각해서 아쉽다”며 현 정부를 비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