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경원 “박근혜 너무 오래 감옥있어…청와대가 포용의 정치해야”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2℃

도쿄 19.1℃

베이징 11.9℃

자카르타 28.4℃

나경원 “박근혜 너무 오래 감옥있어…청와대가 포용의 정치해야”

허고운 기자, 장세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0: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 참석한 나경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0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0일 “청와대가 적절히 포용해 정치를 위해 풀어가야 한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석방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토론회에서 “전직 대통령이 너무 오래 감옥에 계신다”며 이렇게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형도 다른 형과 비교했을 때 과다하다는 것이 법조인 시각에서 보인다”며 박 전 대통령의 사면·석방에 반대하지 않는 태도를 취했다.

나 원내대표는 자신이 박 전 대통령의 탄핵 당시 찬성했던 것과 관련해선 “입장변화가 없다”면서도 “당시 상황에서 초기 촛불 국민들이 원한 것이 지금의 대한민국은 아니었다고 생각해서 아쉽다”며 현 정부를 비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