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구미시, 구미비전 2030수정계획 수립 제시
2019. 07. 23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3.2℃

베이징 27.5℃

자카르타 26.4℃

구미시, 구미비전 2030수정계획 수립 제시

장욱환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4: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화와 산업이 융합하는 스마트 감성도시 12대 프로젝트 선정
구미비전 2030수정계획 수립 최종보고회
구미시가 19일 시청 상황실에서 구미비전 2030수정계획을 수립, 최종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제공=구미시
구미 장욱환 기자 = 경북 구미시가 2010년 수립한 ‘구미비전2030 계획’이 급변하는 국내·외 정책 및 여건, 패러다임의 변화에 대응할 필요성과 향후 10년 종합적이고 지속가능한 전략 마련을 위한 ‘구미비전 2030 수정계획’으로 제시했다.

구미시는 19일 시청 상황실에서 국·소장 및 주무부서장, 대구경북연구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미비전 2030 수정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최종보고서에는 구미 위기의 요인을 주력업종 경쟁력 약화, 글로벌 교통인프라 등 정주여건 부족, 산업 위주의 정책으로 진단하고 ‘문화와 산업이 융합하는 스마트 감성도시 조성’을 위한 전략을 중점적으로 담았다.

특히 12대 프로젝트는 △구미형일자리 △구미혁신성장 △청년희망 △더 큰 구미 △FREE구미 △SELECT구미 △구미케어 △문화융합 △스마트 구미 △넉넉한 농촌 △RGB자연에너지 △미래도시 리빌딩으로 선정했다.

또 신공항, 5공단 등 연계된 4대 발전축으로 △도심연계축(선산↔구미) △신발전축(선산↔해평,산동↔인동) △신공항연계축(구미↔인동) △생태자원축(무을↔옥성↔도개↔장천)로 잇는 공간구조로 설정했다.

구미시 공간구조 변화
구미시 공간구조 변화./제공=구미시
이날 보고회를 주재한 장세용 시장은 “올해는 과거 공단50주년을 기념하고 미래 50년을 그리는 재도약의 원년이자 민선7기의 원년인만큼 시민들이 변화에 대한 기대가 크고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가 중요하다”며 구미만의 색을 담을 수 있는 발전전략과 세부과제 구체화 방안을 당부했다.

시는 최종보고회 의견을 반영하고 7월말까지 각 프로젝트별 핵심과제 우선순위 선정 및 세부 실행방안을 포함한 구미 미래발전 10년을 열어갈 새로운 전략을 완료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