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재명 경기도지사 “성희롱은 갑질이자 폭력적 지배행위”

이재명 경기도지사 “성희롱은 갑질이자 폭력적 지배행위”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5: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일 오후 경기도지사·공공기관장 대상 직장 내 성희롱 예방교육 실시
이 지사, 공공기관 성희롱 예방 시스템 마련 당부
20일 열린 도지사 및 공공기관장 성희롱 예방교육1
도내 24개 유관기관의 단체장들과 함께 도청 상황실에서 열린 성희롱 예방교육에 참석한 이재명 지사가 부당한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제공 = 경기도
수원 김주홍 기자 = 이재명 지사는 도내 24개 유관기관의 단체장들과 함께 20일 오후 2시 도청 상황실에서 열린 성희롱 예방교육에 참석했다.

교육에 앞서 이 지사는 “성희롱, 성차별은 성별 간 힘의 차이를 이용한 폭력적인 지배 행위이자 위계를 이용한 갑질의 일환”이라고 강조하며 “아무리 악의가 없다 하더라도 ‘잘못인 줄 몰랐다, 우리 때는 그랬다’라는 변명은 결코 용납될 수 없다”고 말했다.

또 “공공기관장이 주체적으로 각 기관의 교육과 신고·상담 시스템을 점검하고 절대 부당한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교육은 양성평등기본법 제31조에 따른 ‘직장 내 성희롱 예방을 위한 법정 교육’의 일환이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의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전문강사인 천정아 변호사가 성희롱 사례분석과 성희롱 관련 법·제도 등을 다뤘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 달 24일 도지사 이하 전 직원이 참여한 ‘공정한 직장 만들기 캠페인 “우리는 함께 일하는 동료입니다”’ 선언과 동참서명을 통해 직장 내 갑질, 성차별, 성희롱 근절 의지를 밝히고 적극적인 실행에 나섰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