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北 북 목선 사건 문제 없는지 철저히 점검” 지시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8℃

베이징 12.2℃

자카르타 31.8℃

문재인 대통령 “北 북 목선 사건 문제 없는지 철저히 점검” 지시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20: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경두 국방장관 경계작전 실패 공식 사과
이낙연 국무총리 조사결과 투명하게 공개
문 대통령에게 인사하는 정경두 국방부 장관<YONHAP NO-3824>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20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제4차 반부패정책협의회에에 참석하기 위해 문재인 대통령이 차담회장에 입장하자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북한 목선이 경계망을 뚫고 강원도 삼척항에 진입한 사건과 관련해 “북쪽에서 우리 쪽까지 오는 과정에서 제대로 포착하거나 경계하지 못한 부분, 그 후 제대로 보고하고 국민께 제대로 알리지 못한 부분에 대해 문제점이 없는지 철저히 점검해 달라”고 지시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열린 반부패정책협의회에 앞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 등 참석자들과 가진 차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다.

또 고 대변인은 정 장관이 문 대통령을 비롯한 참석자들에게 사과 발언을 했다고 전했다.

앞서 이낙연 총리와 정 장관은 이날 이번 사건과 관련해 사과했다.

이 총리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지금까지 드러난 것만으로도 국민들께 큰 심려를 드렸다”며 “그점에 대해 깊게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합동조사로 모든 진상을 밝혀내겠다”며 “조사결과는 국민께 투명하게 공개하고, 잘못한 사람들에게는 엄정하게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총리는 “합동조사팀은 사건의 경위와 군의 경계태세, 목선 발견 시점과 그 이후의 대응 등을 남김없이 조사해 달라”고 주문했다.

고개 숙인 정경두 국방부 장관<YONHAP NO-2957>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20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북한 어선 동해 삼척항 진입 사건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하기 전 고개 숙여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 장관도 국방부에서 대국민사과문을 발표하고 군의 경계작전 실패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정 장관은 “지난 15일 발생한 북한 소형 목선 상황을 군은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다”며 “국민 여러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또 정 장관은 “이번 사건을 계기로 군의 경계작전 실태를 꼼꼼하게 점검해 책임져야 할 관련자들에 대해서는 엄중하게 문책하겠다”며 “군은 이런 상황이 재발되지 않도록 경계태세를 보완하고, 기강을 재확립토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정 장관은 “사건발생 이후 제기된 여러 의혹에 대해서는 한 점 의혹이 없도록 국민들께 소상하게 설명드리겠다”며 “사건 처리 과정에서 허위 보고나 은폐행위가 있었다면 철저히 조사헤 법과 규정에 따라 엄정하게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정 장관은 “다시 한 번 국민의 신뢰를 받는 강한 군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드리면서,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거듭 머리를 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