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경욱 측 “H.O.T. 9월 콘서트 개최 유감…현재 민·형사 소송 중”
2019. 10.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

도쿄 20℃

베이징 20.1℃

자카르타 31.6℃

김경욱 측 “H.O.T. 9월 콘서트 개최 유감…현재 민·형사 소송 중”

방정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4. 18: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624183316
/솔트이노베이션
김경욱 전 SM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그룹 H.O.T의 콘서트 계획에 대해 유감을 표했다.

김경욱 전 대표 측은 24일 스포츠조선과 통화에서 “H.O.T 측의 상표권 무효 소송이 최근 기각됐다”면서 “그럼에도 콘서트 홍보를 시작한 건 자신들 입장이 정당한 것처럼 보이려는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언론에 민감한 대중의 속성을 이용한 것 같다”며 ”우리 쪽은 민사는 물론 형사 고소도 해놓은 상태“라고 덧붙였다

김경욱 전 대표 측은 지난해 말부터 H.O.T의 상표권과 로고의 저작권에 대한 법적 공방을 이어오고 있다.

그는 지난 1996년부터 2년여간 H.O.T 관련 상표 및 서비스표를 출원, 등록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H.O.T 공연기획사 솔트이노베이션 측은 김영욱 전 대표의 상표등록 무효 심판 4건을 청구했지만 모두 기각당했다.

한편 H.O.T는 지난해에 이어 오는 9월 서울 고척돔에서 콘서트를 가질 계획이다. 정확한 공연 일정은 미정이며 티켓은 옥션티켓을 통해 오픈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